쿵푸 하는 팬더, 인간과 교감 챔팬지…스크린 점령한 매력만점 동물들

‘쿵푸팬더4’는 사전예매량 27만장을 기록하며, 역대급 인기를 증명했다.

주식 : 판다, 고릴라, 침팬지 등 스타 동물들이 영화관 대형 스크린을 채웠다. 단번에 시선을 끄는 거대한 몸집과 귀엽고 사랑스러운 제스처, 화려한 액션 등으로 무장한 매력덩어리 동물들은 관객이 영화관 화면에서 좀처럼 시선을 떼지 못하게 한다. 인간과 나누는 따스한 교감과 힐링은 이들 동물영화가 주는 ‘덤’이다.

◆’푸바오’ 떠난 자리 채우는 ‘포’
온국민에게 사랑받은 자이언트 판다 푸바오가 중국으로 떠난지 일주일여 지났다. 예쁘고 사랑스러운 아기 팬더의 재롱에 푹 빠져 있던 살았던 수많은 푸바오 팬들은 그가 떠난 후에도 좀처럼 가시지 않는 그리움으로 푸바오앓이를 하고 있다.

푸바오에 대한 그리움 때문일까. 팬더를 주인공으로 하는 영화 ‘쿵푸팬더’는 올해 역대급 예매로 화제를 모았다. 10일 개봉한 영화는 사전예매량 27만장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애니메이션 사상 역대급 예매량을 기록했다. 올해 개봉한 영화 중에서 사전 20만장의 예매를 돌파한 것은 ‘파묘’ ‘듄:파트2’에 이어 세번째다. ‘쿵푸팬더4’는 현재 상영중인 ‘파묘’ ‘댓글부대’ 등을 모두 제치고 8일 연속 전체 예매율 1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영화 ‘쿵푸팬더4’는 푸바오를 떠나 보내고 공허한 팬들의 마음을 달래줄 수 있을까. 영화는 모든 쿵푸 마스터들의 능력을 복제하는 빌런인 ‘카멜레온’에 맞선 ‘포’의 새로운 도전을 그리고 있다. 만두를 좋아하는 국수집 아들에서 용의 전사로 거듭난 포는 현란한 쿵푸동작으로 건재함을 과시한다. 그가 보여주는 쿵푸에 빠져들다보면 93분의 러닝타임은 순삭이다. 16년간 팬들과 함께 성장해온 포가 다음 편에서 어떤 모습이 될지 예고하는 듯한 장면도 있다. 8천500만달러, 한화로 약 1천150억원에 이르는 제작비를 들인 만큼 실감나는 장면이 여럿이다.

‘혹성탈출:새로운시대’는 많은 비밀은 간직한 소녀와 유인원 ‘노아’의 이야기를 담았다.

재원 :
◆비밀품은 소녀와 교감하는 침팬지
전작인 ‘혹성탈출: 종의 전쟁’ 이후 7년 만에 찾아와 다음달 개봉하는 ‘혹성탈출:새로운 시대’는 최근 1분10초짜리 짧은 영상을 공개했다. 앞으로 영화가 펼쳐갈 거대한 이야기의 예고편인 ‘라카의 가르침’ 영상은 영화에 대한 목마름이 컸던 때문인지 갈수록 클릭수가 커지고 있다.

‘혹성탈출:새로운 시대’는 인류가 종말하고, 새롭게 시작된 세상을 무대로 한다. 진화한 유인원과 퇴화된 인간들이 살아가는 가운데 인간을 지배하려는 유인원 리더 ‘프록시무스’ 군단의 야심찬 계획이 펼쳐지고, 이에 많은 비밀을 품고 자라난 인간 소녀와 따스한 품성을 지닌 유인원 ‘노아’가 인류를 지키기 위해 나선다.

웨스볼 감독이 새롭게 연출을 맡은 이번 영화는 ‘반지의 제왕’ ‘아바타’ 시리즈를 만든 WETA 디지털이 가세해 실감나는 화면을 선사해준다. 시리즈 3편에서 침팬지인 코넬리어스 부부가 낳은 ‘시저’ 에 대한 언급도 빠지지 않는다. 특히 인간사냥에 나선 유인원들이 소녀를 쫓아가는 대규모 추격씬은 압권이다.

제작진은 다음달 개봉을 앞두고 23~24일 양일간 내한해 한국 팬들을 만날 계획이다.

‘고질라 X 콩’은 한때 적이었던 콩과 고질라가 합심해 새로운 세상을 만드는 과정을 그렸다.

◆강자·약자로 나뉜 유인원 집단

최근 개봉한 ‘고질라 X 콩’에는 다리를 한 번 휘두르는 것만으로도 거대한 고층빌딩을 한순간에 무너뜨리는 괴력의 괴수들이 등장한다. 2014년 원조 시리즈 ‘고질라’로 시작해 ‘콩: 스컬 아일랜드’ ‘고질라:킹 오브 몬스터’ ‘고질라 vs 콩’으로 이어진 몬스터버스의 다섯번째 작품이다.

‘고질라 X 콩’은 가상의 세계를 무대로 한다. 지구의 중심이 텅 비어 있고, 그 곳에 타이탄이라고 불리는 괴수들이 사는 별세계 ‘할로우 어스’가 있다는 것. 지표면에서 할로우 어스로 통하는 입구의 존재, 타이탄을 관리하는 비밀 단체 ‘모나크’, 콩을 숭배하며 교감하다가 사라진 인간부족 ‘이위족’ 등이 등장한다.

한때 적이었던 콩과 고질라가 함께 새로운 세계를 만드는 과정을 담았다. 콩은 유인원 집단을 노예처럼 부리며, 지배하려는 탐욕스러운 지배자 스카킹에 맞서 지상에서 동면하던 고질라와 힘을 합쳐 악에 맞선다.

지금까지 ‘고질라’ 시리즈가 다양한 몬스터들의 활약상을 담았다면 이번 편에서는 인간과 비교되는 그들의 조직체계도 담았다. 인간사회와 유사한 유인원 집단에서 인간과 마찬가지로 강자와 약자, 지배와 착취의 계급 구도가 극렬하게 펼쳐지는 모습 등이 인상적이다.

김은경기자 [email protected]

김은경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쿵푸팬더# 혹성탈출# 고질라X콩

Related Posts

어머니 생각이 피어오르는 목단꽃

큰사진보기 ▲ 목단꽃연못가에 소담스럽게 핀 목단꽃 ⓒ 김성례 관련사진보기 지난 주말 시골집에 갔

“패장은 설치지 마라” 친윤 ‘이철규 원내대표론’에 반발 확산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이 25일 영입인재 낙천자들과 조찬모임을 하기 위해 여의도 한 식당으로 들어가고 있다. 왼쪽은 조정훈 의원. 연합뉴스ai 투자 : 친윤(친윤석열)계 핵심인 이철규 의원의 원내대표 출마에 대해 반발이 확산 되고 있다.ai주식/주식ai : 국민의힘 다

You Missed

美백악관, 대학가 '親팔·反이' 시위에 "소수가 혼란 유발"

[속보] 여야 '이태원 특조위 영장청구권 조항 삭제' 합의

“패장은 설치지 마라” 친윤 ‘이철규 원내대표론’에 반발 확산

“패장은 설치지 마라” 친윤 ‘이철규 원내대표론’에 반발 확산

어머니 생각이 피어오르는 목단꽃

가상대학에서 일반인들에게 근현대사를 강의하다

가상대학에서 일반인들에게 근현대사를 강의하다

울산교육청 직업계고 취업 활성화 기업 현장과 소통 강화

울산교육청 직업계고 취업 활성화 기업 현장과 소통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