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제주도 동쪽 해상 지나…제주도 전역 ‘태풍경보’

[앵커]
6호 태풍 ‘카눈’이 거리를 계속해서 좁혀오고 있습니다.

북진하는 태풍은 현재 제주도 동쪽 해상을 지나고 있는데요.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든 제주도 상황 알아보겠습니다.

고은재 캐스터!

[캐스터]
네, 제주 성산포항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태풍이 많이 가까워졌는데, 현재 상황 어떻습니까?

[캐스터]
네, 새벽 3시에 가까워진 지금 제주도에서는 엄청난 태풍의 위력이 느껴지고 있습니다.

제가 어제 오후부터 계속해서 제주도에서 현장 상황을 전하고 있는데요,

태풍이 바짝 다가왔다는 게 실감 날 만큼 그 어느 때보다 강한 폭풍우가 몰아치고 있습니다.

언제라도 사고가 발생할 수 있는 상황입니다.

밤사이 계속해서 긴장을 늦추지 마시고, 안전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제6호 태풍 ‘카눈’은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서귀포 동쪽 약 190km 해상에서 북서진하고 있습니다.

태풍은 잠시 뒤인 오늘 새벽 4시경 제주도에 가장 근접하겠고,

제주 성산 동쪽 약 140km 부근을 지날 것으로 보입니다.

태풍 경보가 발령 중인 제주도에는 시간당 40mm가 넘는 폭우가 관측되는 곳도 있는데요.

앞으로 강한 비가 계속되며 오늘까지 최대 300mm가 넘는 비가 돌풍과 함께 쏟아지겠습니다.

태풍 피해가 우려되면서 어제 한라산 탐방은 전면 통제됐고, 일부 학교에서는 개학을 늦추는 등 학사일정을 조정했습니다.

제주도의 비상 단계는 가장 높은 3단계로 격상된 가운데, 뱃길과 하늘길도 모두 막혔습니다.

여객선 운항이 전면 통제된 가운데 어선 2천여 척은 인근 항구로 대피했고,

오늘 오후까지 제주도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은 모두 결항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앞으로 태풍 ‘카눈’의 중심은 제주도 동쪽 해상을 통과해,

오전에는 경남 남해안에 상륙하겠습니다.

태풍이 제주도 해상을 통과하면서 그 어느 때보다 안전사고 위험이 높은 상황입니다.

특히 대처가 어려운 새벽 시간대인 만큼 사고 발생 시 더욱 큰 피해가 날 수 있는데요,

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지금까지 제주도에서 YTN 고은재입니다.

YTN 고은재 ([email protected])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document).ready(function () {// 이벤트 배너 적용일

Related Posts

어머니 생각이 피어오르는 목단꽃

큰사진보기 ▲ 목단꽃연못가에 소담스럽게 핀 목단꽃 ⓒ 김성례 관련사진보기 지난 주말 시골집에 갔

“패장은 설치지 마라” 친윤 ‘이철규 원내대표론’에 반발 확산

국민의힘 이철규 의원이 25일 영입인재 낙천자들과 조찬모임을 하기 위해 여의도 한 식당으로 들어가고 있다. 왼쪽은 조정훈 의원. 연합뉴스ai 투자 : 친윤(친윤석열)계 핵심인 이철규 의원의 원내대표 출마에 대해 반발이 확산 되고 있다.ai주식/주식ai : 국민의힘 다

You Missed

美백악관, 대학가 '親팔·反이' 시위에 "소수가 혼란 유발"

[속보] 여야 '이태원 특조위 영장청구권 조항 삭제' 합의

“패장은 설치지 마라” 친윤 ‘이철규 원내대표론’에 반발 확산

“패장은 설치지 마라” 친윤 ‘이철규 원내대표론’에 반발 확산

어머니 생각이 피어오르는 목단꽃

가상대학에서 일반인들에게 근현대사를 강의하다

가상대학에서 일반인들에게 근현대사를 강의하다

울산교육청 직업계고 취업 활성화 기업 현장과 소통 강화

울산교육청 직업계고 취업 활성화 기업 현장과 소통 강화